아이디    ID저장
비밀번호     
  
  홈페이지에서는 <365 오늘의능력>이 제공됩니다.  책자는 <365 오늘의능력>과 <오늘의능력> 중 선택
   해서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능력이 제대로 들리지 않는 분은 윈도우미디어 최신 버전을 다운받아 설치하기 바랍니다
오늘의 능력 [본문 보기]
   Friday, June 09 2023  
   Read : Matthew 12:1~8
   2023년 6월 9일 금요일  
   Read : 마태복음 12:1~8
Healing Hearts or Keeping Rules
“If you do away with the yoke of oppression, with the pointing finger and malicious talk, and if you spend yourselves in behalf of the hungry and satisfy the needs of the oppressed, then your light will rise in the darkness, and your night will become like the noonday.”   ( Isaiah 58:9~10 , NIV )
The law regarding the Sabbath was established to create a covenant between God and the Israelites at Mt. Sinai. This day served as an example of God’s rest after creation and to provide a day of rest for servants. God wanted His people to be reminded of Him, His relationship with them, and their relationship with others.

The Pharisees had taken God’s command based on meeting needs and made it a burdensome law. Jesus’ act was unexpected and against the rules, but He met a need. God wanted the hearts of the Pharisees rather than their judgments. In their quest for perfection, they overlooked the Perfect One.

Although there is absolute truth, it is based on a Christ-like desire to meet the needs of those around us and strengthen our relationship with our Father. We can take confidence in following Christ’s example of healing hearts rather than following rules.
Father, help us to look to Christ, to follow only Him, and to point others to Him. Through our Savior’s name. Amen.
- ANITA PRICE, Lubbock, Texas
마음을 고칠 것인가 법을 지킬 것인가
“만일 네가 너희 중에서 멍에와 손가락질과 허망한 말을 제하여 버리고 주린 자에게 네 심정을 동하며 괴로워하는 자의 마음을 만족케 하면 네 빛이 흑암 중에서 발하여 네 어두움이 낮과 같이 될 것이며.”   ( 이사야 58:9~10)
안식일에 관한 법은 시내 산에서 이스라엘과 하나님 사이에 약속을 만들기 위해 세워졌습니다. 이 날은 하나님께서 창조를 마치신 후 안식하신 것을 기념하고 종들의 안식을 위해 주어진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백성들이 그를 기억하고 하나님과 그들과의 관계, 그리고 하나님의 백성과 이웃과의 관계를 기억하기를 원하셨습니다.

바리새인들은 하나님의 계명들을 필요에 따라 취했고 그것을 무거운 짐이 되는 법으로 만들었습니다. 그래서 예수님의 행동은 그들의 예상을 벗어난, 그 법에 반하는 것이었지만 예수님은 필요를 충족시키셨습니다. 하나님은 바리새인들의 법률적 판단이 아니라 그들의 참 마음을 원하셨던 것입니다. 그들은 흠 없는 온전함을 바라면서도 온전하신 한 분은 간과했습니다.

비록 절대적인 진리가 있다하더라도, 그것은 우리 주위에 있는 사람들의 필요를 채워주고, 우리와 아버지 하나님과의 관계를 강화시키는, 예수가 가지셨던 바람에 근거를 두어야 합니다. 우리는 율법을 따르기보다는 마음을 고치신 그리스도의 본보기를 따르는 믿음을 가져야 합니다.
아버지, 저희가 그리스도를 바라보고 오직 그만 따르고, 다른 사람들에게 그리스도를 가르칠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구세주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BCC 소개 | 뉴스레터 | 찾아오시는 길 | 개인정보 보호정책 | TOP ▲
BCC | 서울시 강서구 방화1동 180-14 7F | 비영리법인번호:109-82-03052 | Tel (02) 2662-0793, 2662-8081 | Fax (02) 2662-8082
Portions are Copyrighted 1964-2023 BCC. Contact us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