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ID저장
비밀번호     


검색      
책       신약 New Testament  |  구약 Old Testament

  
한글 오디오 준비 중...
The Priest Melchizedek
1Melchizedek* was the king of Salem and a priest for God the Most High. He met Abraham* when Abraham was coming back after defeating the kings. That day Melchizedek* blessed him. 2Then Abraham gave him a tenth of everything he had. The name Melchizedek, king of Salem, has two meanings. First, Melchizedek means “king of justice.” And “king of Salem” means “king of peace.” 3No one knows who his father or mother was or where he came from.* And no one knows when he was born or when he died. Melchizedek is like the Son of God in that he will always be a priest. 4You can see that Melchizedek was very great. Abraham, our great ancestor, gave him a tenth of everything he won in battle. 5Now the law says that those from the tribe of Levi who become priests must get a tenth from their own people, even though they and their people are both from the family of Abraham. 6Melchizedek was not even from the tribe of Levi, but Abraham gave him a tenth of what he had. And Melchizedek blessed Abraham - the one who had God’s promises. 7And everyone knows that the more important person always blesses the less important person. 8Those priests get a tenth, but they are only men who live and then die. But Melchizedek, who got a tenth from Abraham, continues to live, as the Scriptures* say. 9Now those from the family of Levi are the ones who get a tenth from the people. But we can say that when Abraham paid Melchizedek a tenth, then Levi also paid it. 10Levi was not yet born, but he already existed in his ancestor Abraham when Melchizedek met him. 11The people were given the law* under the system of priests from the tribe of Levi. But no one could be made spiritually perfect through that system of priests. So there was a need for another priest to come. I mean a priest like Melchizedek, not Aaron*12And when a different kind of priest comes, then the law must be changed too. 13-14We are talking about our Lord Christ, who belonged to a different tribe. No one from that tribe ever served as a priest at the altar*. It is clear that Christ came from the tribe of Judah. And Moses* said nothing about priests belonging to that tribe.

Jesus Is a Priest Like Melchizedek
 15And these things become even clearer when we see that another priest has come who is like Melchizedek*16He was made a priest, but not because he met the requirement of being born into the right family. He became a priest by the power of a life that will never end. 17This is what the Scriptures* say about him: “You are a priest forever - the kind of priest Melchizedek was.”* 18The old rule is now ended because it was weak and worthless. 19The Law of Moses* could not make anything perfect. But now a better hope has been given to us. And with that hope we can come near to God. 20Also, it is important that God made a promise with an oath* when he made Jesus high priest*. When those other men became priests, there was no oath*21But Christ became a priest with God’s oath. God said to him, “The Lord has made a promise with an oath and will not change his mind: ‘You are a priest forever.’”* 22So this means that Jesus is the guarantee of a better agreement* from God to his people. 23Also, when one of those other priests died, he could not continue being a priest. So there were many of those priests. 24But Jesus lives forever. He will never stop serving as a priest. 25So Christ can save those who come to God through him. Christ can do this forever, because he always lives and is ready to help people when they come before God. 26So Jesus is the kind of high priest we need. He is holy. He has no sin in him. He is pure and not influenced by sinners. And he is raised above the heavens. 27He is not like those other priests. They had to offer sacrifices* every day, first for their own sins, and then for the sins of the people. But Jesus doesn’t need to do that. He offered only one sacrifice for all time. He offered himself. 28The law chooses high priests who are men and have the same weaknesses that all people have. But after the law, God spoke the oath that made his Son high priest. And that Son, made perfect through suffering, will serve forever.
제사장 멜기세덱
 1이 멜기세덱은 살렘의 왕이며,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제사장이었습니다. 그는 왕들을 무찌르고 돌아오는 아브라함을 맞아 복을 빌어 주었습니다. 2아브라함은 자기가 전쟁에서 빼앗은 모든 물건의 십분의 일을 그에게 주었습니다. 멜기세덱이라는 그의 이름의 뜻을 풀어 보면, 먼저 ‘정의의 왕’이라는 뜻입니다. 그 다음 ‘살렘의 왕’이라는 칭호는 ‘평화의 왕’이라는 뜻입니다. 3멜기세덱은 아버지도 없고, 어머니도 없으며, 족보도 없습니다. 그가 언제 태어나고 언제 죽었는지에 관해 아무 기록도 없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아드님과 마찬가지로 영원히 제사장으로 남아 있습니다. 4이 사람이 얼마나 위대한 사람인지 생각해 보십시오. 이스라엘 민족의 위대한 조상인 아브라함까지도 전쟁에서 빼앗은 모든 물건의 십분의 일을 그에게 바쳤습니다. 5율법은 레위 자손 가운데서 제사장이 되는 사람들은 백성에게서 소득의 십분의 일을 거두어 가지도록 정하고 있습니다. 곧 자기들과 같은 아브라함의 후손인 동족에게서 십분의 일을 걷는다는 것입니다. 6그러나 멜기세덱은 레위 가문*의 족보에 들지 않았지만, 아브라함에게서 십분의 일을 받았으며 하나님의 약속을 받은 아브라함에게 복을 빌어 주었습니다. 7복은 윗사람이 아랫사람에게 빌어 주는 것임을 누구도 부인할 수 없습니다. 8제사장들도 십분의 일을 받고 멜기세덱도 십분의 일을 받습니다. 그러나 제사장들은 죽을 수밖에 없지만, 멜기세덱은 살아 계심이 입증된 분입니다. 9그렇다면 동족에게서 십분의 일을 받는 레위도, 실은 아브라함을 통하여 멜기세덱에게 십분의 일을 바쳤다고 말할 수 있을 것입니다. 10멜기세덱*이 아브라함을 맞았을 때 레위는 아직 자기 조상 아브라함의 몸 속에 있었기 때문입니다. 11이스라엘 백성은 레위 가문의 혈통을 이은 제사장 제도 아래에서 율법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그런 제사장 제도를 통해서 사람이 완전해질 수 있었다면, 다른 제사장이 와야 할 필요가 어디 있었겠습니까? 아론*의 뒤를 이은 제사장이 아니라 멜기세덱의 뒤를 이은 제사장이 왜 필요했겠습니까? 12제사장 제도가 바뀌면 율법도 바뀌게 마련입니다. 13우리가 이야기하는 그분(그리스도)은 레위 가문이 아닌 다른 가문에 속하는 분이며, 그 가문 사람으로서 제단에서 제사장으로 일한 사람은 아무도 없었습니다. 14우리 주님께서 유다 가문에 속한 분이라는 것은 분명합니다. 그런데 모세는 이 가문과 관련지어서는 제사장들에 관해 아무 말도 한 바가 없습니다.

예수는 멜기세덱과 같은 제사장
 15멜기세덱과 같은 다른 제사장(예수)이 나타나신 것을 보면 우리의 말이 더욱 분명해집니다. 16그분이 제사장이 되신 것은, 레위 가문의 사람만이 제사장이 될 수 있다고 규정한 율법에 따라 되신 것이 아닙니다. 그분은 영원불멸하는 생명의 힘을 따라 제사장이 되셨습니다. 17그래서 그분을 두고서 “너는 멜기세덱의 뒤를 잇는 영원한 제사장이다.”* 라고 선포하셨습니다. 18전에 있던 율법의 규정은 약하고 쓸모가 없어져서 이제는 하나님께서 없애 버리셨습니다. 19율법이 아무것도 완전하게 만들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이제 하나님께서는 더 좋은 희망을 주셨습니다. 우리는 그 희망을 안고 하나님께 가까이 나아갈 수 있습니다. 20하나님께서는 맹세까지 하시면서 예수를 대제사장으로 세우셨습니다. 레위 사람들이 제사장이 될 때에는 하나님께서 맹세하신 적이 없었습니다. 21그러나 예수께서는 맹세로 제사장이 되셨습니다. 하나님께서 그분에게 이렇게 맹세하셨다고 성경에 기록되어 있습니다. “‘너는 영원히 제사장이다.’ 주께서 이렇게 맹세하셨으니 그 마음 바꾸지 않으실 것이다.”시 110:4 22이 맹세 때문에 예수께서는 더 나은 계약*의 보증이 되셨습니다. 23또 제사장들은 누구나 다 죽기 때문에 자기가 맡은 일을 계속하여 할 수가 없었습니다. 그리하여 많은 제사장이 있었습니다. 24그러나 예수께서는 영원히 살아 계시기 때문에, 그분의 제사장 직분은 영원합니다. 25그러므로 그분 자신을 통해서 하나님께 오는 사람들을 영원토록 구원하실 수 있습니다. 그분은 늘 살아 계시면서 그들을 위하여 하나님께 부탁드려 줄 수 있기 때문입니다. 26예수께서는 거룩하고*, 흠이 없고, 순결하며, 죄인들과 구별되고, 하늘보다 높이 되신 분이십니다. 이런 분이 우리에게 꼭 맞는 대제사장입니다. 27그분은 다른 대제사장들과는 다릅니다. 다른 제사장들은 날마다 자신의 죄를 위해서 먼저 제물을 바치고, 그런 다음 백성의 죄를 위해서 희생 제물*을 바치지만, 그분은 그렇게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그분은 자기 자신을 바치심으로써, 그것을 단 한 번에 치르셨기 때문입니다. 28율법에 따라 대제사장이 된 사람들은 연약한 인간이지만, 율법이 생긴 뒤에 하나님의 맹세의 말씀을 따라 대제사장이 되신 아드님은 영원히 완전하게 되신 분입니다.


BCC 소개 | 뉴스레터 | 찾아오시는 길 | 개인정보 보호정책 | TOP ▲
BCC | 서울시 강서구 방화1동 180-14 7F | 비영리법인번호:109-82-03052 | Tel (02) 2662-0793, 2662-8081 | Fax (02) 2662-8082
Portions are Copyrighted 1964-2021 BCC. Contact us for more information
..